뉴스 라이브 스코어
K리그 1

K리그 AFC 클럽 랭킹 동아시아 1위, 2023 ACL '3+1' 회복

PM 1:35 GMT+9 21. 12. 14.
ACL 트로피

[골닷컴] 김형중 기자 = 아시아축구연맹(AFC)이 지난 6일 발표한 'AFC 클럽 대회 랭킹'에서 K리그가 동아시아 국가 리그 중 1위를 차지했다. 이에 따라 2023년 AFC 챔피언스리그(ACL)에는 최대 4개의 K리그 클럽이 출전할 수 있다.


AFC 클럽 대회 랭킹은 최근 4년간 AFC 클럽 대회(AFC 챔피언스리그, AFC컵)에 참가한 국가들의 참가팀 성적에 따른 환산점수를 기준으로 정해진다. K리그는 2021년, 2019년, 2018년 3개년 점수 합계 54.7점을 받았다. 울산이 우승을 차지했던 2020년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참가팀 별 불규칙한 경기수 등을 이유로 점수 산정에 포함되지 않았다. K리그는 아시아 전체 국가 중에서 사우디아라비아(57.3점)에 이어 2위, 동아시아 국가 중에는 1위를 차지했다. 사우디아라비아와 한국의 뒤를 이어 3위 일본(53.525), 4위 이란(44.575), 5위 카타르(43.05) 등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K리그는 2021년도 점수에서 아시아 전체 국가 중 가장 높은 22.75점을 받았다. 올해 ACL에서 포항이 준우승을 차지하고 울산, 전북이 각각 4강, 8강 진출하는 등의 활약이 반영됐다.


이번 AFC 클럽 대회 랭킹에서 K리그가 동아시아 1위를 차지함에 따라 K리그의 2023년 ACL 출전권은 본선 직행 3팀, 플레이오프 1팀의 '3+1'로 조정된다. ACL 출전권은 동아시아 1위와 2위, 서아시아 1위와 2위까지 4개 국가에 '3+1'장이 주어진다. 2024년도 ACL 출전권은 2022시즌 후 발표되는 AFC 클럽 대회 랭킹을 토대로 다시 정해진다.